상단여백
HOME 이슈&현장
세계적 복음주의 신학자 '알리스터 맥그래스' 6월 방한-C.S.루이스 컨퍼런스 등 참석 강연...교계 큰 기대
6월 방한하는 알리스터 맥그래스 박사(.가운데) . 2017년 12월 옥스포드대를 찾은 정성욱 큐리오스인터내셔널 대표(왼쪽서 두번째) 일행과 식탁교제를 나누며 웃는 모습. (큐리오스인터내셔널 제공)

복음주의 신학자이자 기독교 변증가인 알리스터 맥그래스 박사(영국 옥스포드대 석좌교수)가 오는 6월 한국에 온다.

맥그래스 교수는 국제적 선교단체인 큐리오스인터내셔널(대표 정성욱 덴버신학대학원교수)와 워싱턴D.C. 트리니티 신학연구원(원장 심현찬 박사)의 초청으로 6월 1일부터 3일간 방한, ‘2019 서울 조나단 에드워즈 컨퍼런스’와 ‘2019 서울 C. S. 루이스 컨퍼런스’에 잇따라 참석해 강연할 예정이다.

정성욱 큐리오스인터내셔널 대표는 “올해 각각 7주년과 5주년을 맞는 두 컨퍼런스를 기념해 맥그래스 교수를 초청하게 됐다”고 밝혔다.

올해로 7주년을 맞는 ‘2019 서울 조너던 에드워즈 컨퍼런스’는 6월 1일에, 5주년을 맞는 ‘2019년 서울 C. S. 루이스 컨퍼런스’는 6월 3일 각각 열리며 열린교회와 국민일보 등이 공동개최자로 참여한다.

존 스토트와 제임스 패커의 뒤를 잇는 복음주의 기독교 진영의 대표 신학자인 맥그래스는 신학, 과학, 영성, 기독교 변증, 역사, 문화 등 다양한 분야를 넘나들며 기독교 복음이 우리 사회에 진정한 해답이 될 수 있음을 제시해 세계 기독교계에 큰 영향을 줬다.

맥그래스의 근저 '인간-그레이트 미스터리'

그는 1953년 북아일랜드 벨파스트 태생으로 학생시절에는 수학, 물리, 화학 등 과학을 공부했고 옥스퍼드 대학에서 분자생물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자연과학을 공부하기 위해 옥스퍼드 대학에 들어가 사귄 그리스도인 친구들의 삶에 감화를 받아 마이클 그린과 같은 복음주의 지도자들의 강연에 참석하기 시작했다.

이후 진정한 기독교의 본질을 깨닫게 되면서 회심해 전도유망한 과학자의 삶을 버리고 신학을 길로 들어섰다. 마르틴 루터, 장 칼뱅 같은 종교 개혁가들과 조나단 에드워즈, 존 오웬, 리처드 백스터 같은 청교도 신앙가들의 사상이 그의 복음주의 신학의 토대가 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금세기 최고의 기독 변증가로 알려진 C.S. 루이스로부터도 영향을 받았다고 알려진다. .

맥그래스의 대표 저서로는 『도킨스의 신』 『신학의 기초』 『자존감』 『복음주의와 기독교적 지성』 『회의에서 확신으로』 『위대한 기독교 사상가 10인』 『예수를 아는 지식』 『이신칭의의 현대적 의미』 『십자가로 돌아가라』 『종교개혁 사상입문』 『역사속의 신학』 『명화로 보는 기독교 기본 진리 시리즈』 『복음주의와 기독교의 미래』 『우주의 의미를 찾아서』 ,『에이딘 연대기』 『생명으로 인도하는 다리』 ,『C. S. LEWIS』등이 있다.

특히 무신론 과학자인 리처드 도킨스의 『만들어진 신』에 맞서 기독교복음의 진수를 명쾌하게 변증한 『도킨스의 신』은 큰 주목을 받았다. 이 책을 통해 무신론에 맞선 기독교 변증가로서의 면모가 유감없이 발휘됐다는 평이다.

또 『모든 사람을 위한 기독교 시리즈 5권』은 평신도 또는 불신자에게 기독교를 쉽게 알려 주려고 쓴 소책자들 묶음으로 이과 출신 특유의 간결한 논증과 적절한 예시로 복음의 핵심을 탁월하게 전달하고 있다는 찬사를 받았다. .

아울러 자연과학에 대한 자신의 전문적 지식을 바탕으로 자연과학이 신학에 어떤 도움이 될 수 있는지에 대해 고찰한 3부작 ‘Scientific Theology’ 시리즈 (1부:Nature, 2부:Reality, 3부:Theory)도 뛰어난 저작으로 화제를 모았다.

큐리오스 인터내셔널측은 “침체와 혼돈의 깊은 늪에 빠져있는 한국교회의 위기시점에 알리스터 맥그래스가 방한해 메시지를 전하는 것은 적지않은 의미가 있다”면서 “그의 메시지를 통해 한국의 크리스천 공동체가 복음으로 새롭게 일어서고 무장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독교계 관계자들도 “맥그래스의 방한소식에 큰 기대감을 갖는다“면서 ”빈사상태에 빠져있는 한국교회와 성도들이 회복과 재정비의 모멘텀을 얻는 기회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kurios M  webmaster@kuriosm.com

<저작권자 © 큐리오스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urios M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